14 results found
 

친환경적 소비, 착한 참치캔으로부터!

Feature Story | 2013-08-06 at 17:00

지난 8월 3일, 그린피스는 ‘2013 글로벌 청소년 토크콘서트 & 활동엑스포’에 참여했습니다. 30여 개의 NGO와 100여 개의 청소년 동아리 부스를 마련한 이번 엑스포는 약 1만 5천 명의 관람객이 참가했고, 그린피스 부스에는 600명이 넘는 시민들이 방문해 주셨습니다.

20120807: 중서부태평양수산위원회(WCPFC) 회의 현장서 참치남획의 심각성 경고

Press release | 2012-08-07 at 15:59

그린피스 활동가들은 7일 부산 롯데호텔에서 열리고 있는 중서부태평양수산위원회(WCPFC) 제8차 과학위원회 현장에서 남획으로 인한 참치고갈의 심각성을 알렸다. 각각 다른 세대를 대표하는 그린피스 활동가 3명은 회의장에서 “No Fish, No Future” “우리 세대에게 참치를 남겨주세요”라는 메시지를 통해 회의에 참석 중인150여 명의 과학자 및 옵저버들에게 참치고갈의 심각성을 알렸다.

20130910 서울: 무심코 사던 추석참치세트, '착한 참치'로 바꿔달라 요구하는 똑똑한 소비자 되세요

Press release | 2013-09-10 at 12:01

그린피스는 오늘 소비자권리보호단체인 녹색소비자연대와 함께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생태파괴적 어업으로 생산한 참치선물세트 대량 유통을 비판하는 공동성명서를 발표하고 17일까지 귀성 인파가 몰리는 서울역, 용산역 등에서 집중 거리캠페인을 갖겠다고 밝혔다.

남태평양 그곳엔 참치가 없다

Feature Story | 2013-03-28 at 10:46

여러분에게 5년은 긴 시간인가요? 저에게 지난 5년은 생각보다 짧았습니다. 많은 변화를 추구했지만, 아직도 해결하지 못한 문제들이 남아 있기 때문이죠. 5년 전, 저는 그린피스 호주-태평양 지부 소속의 해양 캠페이너로 일하며 참치 남획 반대 캠페인을 진행했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참치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면서, 참치는 싹쓸이 조업에 의해 씨가 말라가고 있습니다.

그 많던 참치는 누가 다 잡았을까?

Feature Story | 2014-03-07 at 15:19

3월 7일, 오늘은 '참치의 날'입니다. 참치 회사, 원양협회, 해양수산부 사람들이 참치를 더 많이 팔기 위해 할인 행사를 여는데, 그동안 바다에서 참치는 점점 사라지고 있습니다. 미래 세대와 그들의 참치를 걱정하는 해양 캠페이너의 편지를 읽어 보세요~

[서포터 이야기] 해양 지식인이 되어야만 합니다

Feature Story | 2013-09-11 at 11:00

지구의 나이가 ‘46억 살’이라고 합니다. 그걸 알기 쉽게 100살로 가정했을 때 인간은 겨우 1분을 살았다더군요. 지구는 계속 나이가 들고 우린 겨우 지구에서 1분을 살았는데, 우리는 지구에 너무 나쁜 짓을 많이 하고 있습니다.

20120905: 국내 3대 참치통조림 브랜드 지속가능성 순위 발표

Press release | 2012-09-05 at 13:05

그린피스는 5일 오전 서울 정동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동원, 사조, 오뚜기 등 국내 3대 참치통조림 브랜드의 지속가능성 순위가 포함된 ‘참치통조림의 숨겨진 비밀(The Hidden Secret of Canned Tuna)’ 보고서를 발표했다.

20111106 서울

Press release | 2011-11-06 at 15:00

한국 정부는 제30회 남극해양생물자원보존위원회(CCAMLR) 회의에서 미국, 호주, 뉴질랜드, 일부 유럽 국가들을 포함한 다른 회원국 모두가 찬성했음에도 불구하고 남극해에서 심각한 수준의 메로 남획을 저지른 인성7호 선박을 IUU(불법, 비보고, 비규제 어업) 선박 리스트에 올리는 조치에 반대했다.

20120923: 동원의 선망어선에 액션 통해 파괴적 어업 중단 강력히 촉구

Press release | 2012-09-23 at 10:56

그린피스의 조사탐사선 에스페란자(Esperanza)호의 활동가들은 오늘 오전 여수항 드라이 독에 정박 중인 동원의 선망어선 그라나다(Granada)호 앞에 “동원의 파괴적 어업이 시작하는 곳”이라는 대형 배너를 걸었다.

그린피스와 함께, 불법 참치잡이 어선을 잡아라

Feature Story | 2012-11-26 at 13:30

선망어업에서 주로 사용되는 집어장치는 물고기를 대량으로 포획하기 위한 도구다. 집어장치는 작은 물고기들에겐 마치 쉴 수 있는 수초 같다. 작은 물고기들이 몰려들면, 이를 먹고 사는 더 큰 물고기들이 찾아오고, 마침내 먹이사슬의 상층에 있는 대형 어종까지 찾아드는데, 고기가 충분히 모였다 싶을 때 그물로 주위를 에워싸 건져올린다. 어선들이 노리는 것은 참치다.

1 - 1014 개의 결과

results per page
10 | 20 |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