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준열과 함께
플라스틱 제로 약속하기

플라스틱 제로를
향한 항해!
저와 함께 떠나요

류준열

MISSION

  • 류준열님은 12월 5일부터 7일까지 해양플라스틱 오염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아시아 배우 중 최초로 그린피스 환경감시선 레인보우 워리어 호에 승선합니다.

  • 류준열님은 그린피스 최초 여성 공동사무총장 제니퍼 모건과 함께 레인보우 워리어호에서 플라스틱 줄이기 캠페인을 펼칩니다.

  • 류준열님은 ISC (Induction to Greenpeace Ships course) 트레이닝에 참가합니다. ISC 트레이닝은 그린피스 선박에서 안전하고 효과적인 환경 감시 활동을 펼치기 위한 기본 교육입니다.

CAMPAIGN

플라스틱으로 인한 오염은 이미 받아들일 수 없을 만큼 심각합니다. 플라스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기술과 해결책이 필요하겠지만, 제일 중요한 건 역시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에 대한 우리의 태도를 바꾸는 것입니다. 저와 함께 플라스틱 없는 미래를 만들어주세요! 플라스틱 제로 약속하기

환경감시선
레인보우 워리어 호를 소개합니다

레인보우 워리어호는 처음 항해를 시작한 1978년 이래 세계 평화와 환경 보호의 상징으로 지구 전역에서 활동하고 있습니다. '무지개 전사'라는 이름은 북미 원주민의 전설에서 유래한 것으로, 지구가 파괴되는 날 무지개 전사들이 나타나 구해준다는 이야기입니다.

현재 활약 중인 레인보우 워리어호는 세 번째 배입니다. 첫 번째 배는 1985년 핵무기 반대 캠페인을 진행하다가 프랑스 비밀 요원에 의해 폭파되었고, 두 번째 배는 2011년 한국 방문을 마지막으로 은퇴 후 방글라데시의 NGO에 기증되어 구호선으로 활동 중입니다.

지금의 세 번째 레인보우 워리어호는 후원자님들의 후원만으로 만들어졌으며, 선박 역사상 가장 친환경적인 배입니다.

더 보기

류준열님과 함께한 그린피스 캠페인

  • 2016년 7월 그린피스 서울사무소는 화장품, 생활용품 속 미세 플라스틱 “마이크로비즈(microbeads)” 사용 규제를 요구하는 캠페인을 시작했습니다. 류준열님은 플라스틱 없는 깨끗한 바다를 위해 마이크로비즈 캠페인에 동참해주셨으며, 지구와 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시민들의 목소리에 힘을 보태기 위해 허핑턴포스트 코리아에 “우리가 환경보호에 더 관심을 가져야 하는 이유” 라는 제목으로 편지를 보냈습니다.

    바로가기
  • 2016년 9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2017년 7월부터 씻어내는 화장품의 마이크로비즈 사용을 금지하고 2018년 7월부터는 판매를 금지할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류준열님은 허핑턴포스트 코리아에 “우리가 함께 만드는 변화" 라는 제목으로 두번째 편지를 보냈습니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