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 results found
 

이제는 남극 ’바다’다!

Feature Story | 2012-08-16 at 18:37

1991년, 각국의 정부가 획기적인 합의를 이루어냈습니다. 바로 남극대륙을 채굴로부터 보호하기로 동의한 것입니다. 1959년에 체결된 남극조약은 남극대륙을 평화적, 과학적 목적으로 보존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하지만 1980년대에도 남극에서 채광을 하기 위한 움직임은 계속 되었습니다. 이에 그린피스는 남극에 영구기지 설립을 포함한 끈질긴 캠페인을 7년동안 이어갔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세계 각국은 채광 대신 환경 보호를 위한 조약에...

문제점

Hub | 2014-04-07 at 13:57

태고의 자연을 간직한 곳으로 알고 있지만, 남극은 사실 이미 인간의 손때로부터 자유롭지 못합니다. 인간의 남극 탐험은 이미 2세기 전부터 시작되었습니다. 탐험과 함께 시작된 물개와 표범에 대한 무차별적인 사냥으로 한때 이들 생물종의 개체수는 급격히 감소하기도 했습니다. 또, 대규모로 이뤄진 상업 포경은 푸른 대왕고래와 지느러미 긴수염고래를 멸종위기에 몰아 넣었습니다. 최근에는 돈이 되는 희귀 어종을 찾는 상업 어획이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해결책

Hub | 2014-04-07 at 14:30

로스해 생태계는 어획을 금하는 해양보존구역(Marine Reserves) 지정을 통해 반드시 보호되어야 합니다. 해양보존구역은 육상의 국립공원과 비슷한 개념입니다. 육상에서 국립공원을 지정하여 보호하듯이, 해양보존구역을 설정하여 바다에서도 중요한 해역을 지키는 것입니다. 그린피스의 목표는 전 세계 바다의 40%를 해양보존구역으로 만드는 것입니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해양보존구역으로 지정되어 보호받고 있는 바다는 전체 바다의 1%도 미치지...

남극해 보존

Hub | 2014-02-27 at 16:00

혹독한 기후와 환경에도 불구하고, 남극에는 지구 그 어느 곳에서도 볼 수 없는 독특한 생명체들이 숨쉬고 있습니다. 연안해역과 남극해에는 아주 작은 미생물부터 남극의 대명사 펭귄, 바다표범, 거대한 고래까지 다양한 해양 생물들이 살고 있습니다.

남극해를 사수하라: 시사회 이벤트 스케치

Feature Story | 2012-08-07 at 16:36

연일 폭염으로 열대야가 지속되던 8월의 첫 월요일, 그린피스는 약 200분의 서포터들과 함께 특별한 시간을 가졌습니다. 지난 6일 조금 늦은 시간인 9시 경, 동대문 메가박스에는 가족, 친구, 연인들을 동반한 그린피스 서포터 여러분들이 ‘남극의 눈물’ 극장판인 ‘펭이와 솜이’ 시사회 티켓 부스를 찾았습니다.

남극해의 유산: 남극 주변 및 로스해 보호를 위한 비전

Publication | 2012-06-14 at 15:00

2011년 10월 그린피스를 포함한 세계 주요 환경단체 및 시민단체의 연합인 남극해보존연대(Antarctic Ocean Alliance, AOA)는 남극해의 19개 해역에 어업이 금지되는 해양보호구역을 설정하여 보호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2012년 6월 한국에서 발간한 AOA의 보고서 ‘남극해의 유산: 남극 주변 및 로스해(Ross Sea) 보호를 위한 비전’은 이러한 19개의 해역이 각각 어떤 생태학적 가치를 지니고 있는지 그 근거를...

20120607 서울: 남극해보존연대(AOA)와 국내 환경단체 남극해에 해양보호구역 설정 촉구

Press release | 2012-06-07 at 15:29

남극해보존연대(AOA) 대표단과 이에 참여하는 국내 환경단체들(환경운동연합, 시민환경연구소, 그린피스 동아시아 서울 사무소)은 세계 해양의 날에 앞서 7일 오전11시, 광화문 광장에서 기자회견을 가지고 한국을 비롯한 국제사회가 남극해의 40%를 보호구역으로 설정할 것을 촉구했다.

남극해를 사수하라: 광화문 광장에 펭귄이?

Feature Story | 2012-06-07 at 20:43

세계 해양의 날 하루 전인 6월 7일, 광화문 광장에는 사람만큼 큰 펭귄이 나타났습니다. 뒤이어 얼음으로 조각된 작은 펭귄들이 초여름의 뙤약볕 아래 눈물(?)을 흘리며 지나가는 행인들을 바라봅니다. 그린피스, 남극보호연합(ASOC), 세계자연보호기금(WWF), 환경연합과 시민환경연구소를 포함하여 전 세계 20여 개 환경단체가 결성한 ‘남극해보존연대(AOA)’는 아시아에서 처음으로 남극해 보호 캠페인을 알리기 위해 ‘퍼시’라는 이름의...

[남극의 눈물] 극장판 시사회에 초대합니다

Feature Story | 2012-07-30 at 18:56

펭귄 퍼시의 고향이 어디인줄 아시나요? 아직도 남극해를 사수하기 위한 서명에 참여하지 않으셨나요? 도대체 남극이 나와 무슨 상관이냐구요? 무더운 여름, 그린피스가 여러분을 시원한 남극으로 초대합니다. TV 화제작 ‘남극의 눈물’의 극장판 ‘황제펭귄 펭이와 솜이’ 시사회를 통해 남극의 소중함을 느껴보세요!

20130411 서울: 한국 원양어선들의 고착화된 불법어업(IUU)으로 대한민국 위신 추락

Press release | 2013-04-11 at 8:37

그린피스는 4월 11일 국내 원양어선들의 불법어업(IUU) 실태 보고서를 공개하였다.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원양어선들의 끊이지 않는 불법어업(IUU)과 외국인 선원 인권 침해로 국제사회에서 한국의 위신이 추락하고 있으며, 미국과 유럽연합으로 수산물 수출도 큰 타격을 맞게 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따라서 해양수산부(전 농림수산식품부)와 외교부가 국내 원양 산업을 철저히 관리하지 않으면 한국의 수산물 수출은 국제사회의 보이콧에 맞닥뜨리게...

1 - 1025 개의 결과

results per page
10 | 20 |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