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 results found
 

그린피스의 환경 감시선, 10월 한국 방문

Press release | 2015-09-22 at 10:00

국제 환경단체 그린피스의 상징인 환경감시선, 레인보우 워리어호가 10월 한국을 찾는다. 그린피스가 처음으로 직접 설계하고 건조해 2011년 처음 출항한 레인보우 워리어Ⅲ의 한국행은 2013년 이후 이번이 두 번째. 그린피스 서울사무소는 10월 9일(금)~25일(일) 동안 진행될 이번 레인보우 워리어호의 방한을 시작으로 위험한 원전에서 벗어나 안전하고 깨끗한 재생가능에너지로 전환할 것을 촉구하는 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다.

태평양을 건너 지금 만나러 갑니다

Feature Story | 2015-10-01 at 17:00

그린피스의 환경감시선 레인보우 워리어호는 지금 태평양의 작은 섬 팔라우를 출항해 한국으로 향하는 중입니다! “2015 딴거하자 투어”를 위해 한국으로 오고 있는 레인보우 워리어 호에서는 어떤 일들이 벌어지고 있을까요? 특파된 그린피스 서울 사무소의 박태현 해양보호 캠페이너가 환경감시선에서의 생활과 선원들의 생생한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한국에 머무르는 동안 변화의 희망을 보았습니다

Feature Story | 2015-11-03 at 16:00

레인보우 워리어호와 함께 2년 만에 다시 한국을 두번째 방문하면서, 저는 여러분의 나라를 너무도 사랑하게 됐습니다. 한국의 원전 상황을 알게 되고는 충격을 받았습니다. 한국과 같은 선진국이 재생가능에너지로 전환하고 있지 않다는 것은 잘 이해되지 않는 일입니다. 하지만 저는 한국에 머무르는 동안 변화의 희망을 보았습니다.

그린피스의 환경 감시선 부산항 입항

Press release | 2015-10-09 at 16:00

국제 환경단체 그린피스의 상징인 환경감시선, 레인보우 워리어호(Rainbow Warrior)가 9일 부산항에 입항했다. 이번 방한은 원전 확대의 위험성을 알리고 재생에너지로의 전환을 촉구하기 위한 캠페인의 일환이다.

한국으로 향하는 무지개에 승선한 선원들

Feature Story | 2015-10-07 at 14:00

며칠 뒤면 레인보우 워리어호가 한국에 도착합니다. "2015 딴거하자 투어"를 위해 한국으로 오고 있는 레인보우 워리어호의 하루는 어떨까요? 그리고 어떤 선원들이 타고 있을까요? 박태현 해양보호 캠페이너가 두 번째 편지를 통해 전해 드립니다.

국제 원전 전문가, “한국 정부는 후쿠시마의 교훈을 무시하고 있다”

Press release | 2015-10-11 at 11:00

국제 환경 단체 그린피스의 원전 전문가는 11일(일) 한국 정부가 원전 확대 정책을 고수하는 것은 후쿠시마 원전 사고의 교훈을 무시하고 국가 전체를 엄청난 위험에 처하게 하는 일이라고 경고했다.

부산에서 지룽까지, 레인보우 워리어호의 여정

Blog entry by 김혜경, 박진희 | 2013-08-20

지난 7월 한국에서 '원전 비상' 투어를 활발히 펼친 레인보우 워리어호는 23일 부산을 출발해 대만 지룽(Keelung)으로 항해했습니다. 그 여정 가운데 바다 한가운데에서 돌고래 떼를 만나기도 했지요. 일년 내내 전 세계를 누비는 레인보우 워리어호에서는 태양과 바람, 별과 달의 숨소리를 그대로 느낄 수 있습니다. 7일 동안의 여정을 엿보며 그 항해에 잠시 함께 해보실까요?   ...

무지개는 가라앉지 않습니다!

Blog entry by 그린피스 | 2015-07-09

그린피스를 대표하는 환경감시선 ‘레인보우 워리어’호는 북미 원주민의 전설에서 유래한 이름입니다. 지구가 파괴되는 날, 지구를 구하기 위해 '무지개 전사들(Warriors of the Rainbow)'이 나타난다는 이야기이지요. 30년 전, 가족과 집, 그리고 직장을 떠나 작은 보트에 올라타고 태평양을 항해한 이들이 있었습니다. 그들은 태평양에서 벌어지는 핵실험을 막겠다는 단 하나의 사명을 가지고 길을 떠났습니다.

[#ChangeTuna] 통제불능 참치산업

Video | 2015-08-13 at 14:00

참치 산업은 통제 불능 상태입니다. 탐욕에 눈이 멀어 물고기를 싹쓸이하고, 해양 환경과 생명체에 피해를 입히며, 선원들의 노동을 착취하기까지 합니다. 그린피스의 환경 감시선 레인보우 워리어호는 지금 태평양을 항해하며 참치 어업 현장을 마주하고 있습니다. 그린피스가 전하는 메시지는 간단합니다. 바로 지금이 참치 산업이 변화할 시기라는 겁니다.

1 - 99 개의 결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