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 results found
 

가짜 뉴스 팩트 체크(feat. 원전)

Feature Story | 2018-12-26 at 10:30

12월 27일은 원자력 안전 및 진흥의 날입니다. 원전 안전을 홍보하고 원전 산업을 진흥하기 위해 2010년 제정된 법정 기념일이지만, 바로 그 이듬해 후쿠시마 원전 사고 가 발생하며 원자력의 태생적 위험과 치명적 피해를 상기해주는 날이 됐습니다.

20150325 서울 : 한국 원안위에 원자로 압력용기 안전성 묻는 서한 보내

Press release | 2015-03-25 at 10:00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는 25일 원전 안전과 직결되는 원자로 압력용기의 본질적 결함 발생 가능성을 제기하고, 이에 대한 한국 검사 현황 및 의견을 묻는 서한을 원자력안전위원회에 보냈다. 원자로 압력용기는 핵분열이 일어나는 노심을 둘러싸고 있는 원전의 핵심설비다.

제19대 대선, 촛불로 에너지 전환 시대를 열다

Feature Story | 2017-05-15 at 13:34

지난 5월 10일, 문재인 정부가 새롭게 출범했습니다. 이번 선거는 촛불 민심에서 확인했던 적폐청산에 대한 열망과 더 나은 세상을 향한 뜨거운 민심이 고스란히 녹아있습니다. 국민의 안전과 건강, 지속 가능한 미래를 골자로 한 대통령의 에너지 정책 공약에 대한 기대도 크고요. 문재인 정부는 약속한 에너지 정책을 조속히 시행하여 국제사회에 리더로 발돋움하는 한편, 국민이 위험한 원전과 더러운 석탄에 대한 불안감에서 해방되도록 기대에 부응해야...

20150309 서울 : 후쿠시마 4주기 ‘한국 원전 정보공개사이트’ 열어

Press release | 2015-03-09 at 11:00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는 후쿠시마 사고 4주기를 맞아 원전 사건∙사고 정보공개사이트 "나쁜 원전 이야기‟(www.greenpeace.org/korea/nonuke)‟를 열었다.

그린피스, 대선 후보들의 ‘에너지 정책’ 평가

Press release | 2017-04-21 at 12:00

지구의 날을 맞아,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 서울사무소는 19대 대선 주요 후보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에너지 정책’ 질의 결과를 공개하며, 후보들에게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보다 구체적인 정책 마련을 촉구했다.

“후쿠시마 생태계는 회복 불가능 상태로 훼손, 부산은 같은 실수를 범하지 않길”

Press release | 2016-04-07 at 10:00

국제 환경 단체 그린피스의 원전 전문가는 7일(목) 후쿠시마 사고가 발생한지 5년이 흐른 현재, 후쿠시마 인근 산림이 또 다른 방사능 오염원이 되어, 인근 지역 전체를 재오염시키고 있다고 폭로했다. 후쿠시마의 교훈을 통해, 한국 정부도 원전 확대 정책을 수정하고, 신규 원전 건설 계획을 취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원안위의 월성1호기 수명연장 허가는 시민안전과 적법절차 무시한 파행적 결정

Press release | 2015-02-27 at 11:30

오늘 새벽, 노후원전 월성 1호기 수명연장이 원자력안전위원회(원안위)에서 파행적으로 결정됐다.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는 원자력규제기관인 원안위가 한국 원전 상황의 특수성을 고려하지 않고 시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결정을 내린 것과 적법한 절차를 거치지 않고 표결한 과정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한다.

신고리 5,6호기 건설허가 승인, 취소되어야할 위험한 결정입니다.

Feature Story | 2016-08-18 at 10:00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하지 않은 결정, 이제 국민들이 나서서 취소시켜야 합니다.

고리 1호 폐로를 시작으로, 신고리 5,6호기 추가 반드시 막아야 합니다

Feature Story | 2015-10-18 at 19:30

울산과 부산에 걸쳐 위치한 고리 원자력발전소는 조만간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수의 원전을 보유한 최대 규모의 원전 단지가 될 예정입니다. 고리 원전의 상황을 생각해 보면, 원전 사고의 직접적인 위험에 노출되어 있는 총 인구는 후쿠시마와는 차원이 다른 규모입니다.

신고리 3호기 운영 허가 승인, ‘국가 전체를 재앙에 빠뜨리는 일’

Press release | 2015-10-29 at 15:00

그린피스는 오늘 신고리 3호기 운영 허가 승인과 관련해서, 원자력 발전소 인근 주민뿐만 아니라 국가 전체를 엄청난 위험에 처하게 하는 무책임한 결정이라고 비판했다. 이미 포화 상태에 가까운 고리 원전에 추가로 원전을 운영하거나 건설하는 대신 국가 에너지 정책을 재생가능에너지 중심으로 재편할 것을 촉구했다.

1 - 1016 개의 결과

results per page
10 | 20 |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