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참치 요구 | 그린피스

착한 참치 요구

그린피스는 지난 2012년부터 참치캔 지속가능성 보고서를 발표하며, 국내 참치 기업들에 '착한 참치' 출시를 요구하고 있습니다. 여러분이 그린피스와 함께 지속가능한 어업을 통해 만든 착한 참치를 요구한다면, 우리도 착한 선택을 할 수 있습니다.

안타깝게도, 국내에는 '착한 참치'가 없습니다. 국내 참치 기업들이 집어장치(Fish Aggregating Device: FAD)와 같은 파괴적인 방법을 여전히 사용하고 있고, 지속가능성에 대한 정책도 마련하고 있지 않기 때문입니다. 지속가능한 참치 어업은 혼획되는 해양 생물을 획기적으로 감소시킬 수 있을 뿐 아니라 장기적으로 참치 업계에도 안정적, 지속적으로 참치를 공급할 수 있습니다. 이제 한국의 참치 기업들도 집어장치를 사용하지 않는, FAD-free 참치 공급에 동참할 차례입니다.

새로운 소식

 

참치어업의 모든 것: 어업용어

Feature Story | 2012-09-20 at 17:49

우리가 몰랐던 참치어업의 모든 것! 시리즈 2편으로 어업과 관련된 용어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혼획이 무엇이고 흔히 해적선이라 불리는 불법, 비보고, 비규제 어선은 무엇을 뜻하는지 아셨나요? 참치뿐 아니라 전 세계 바다의 모든 해양생물들을 위해 필요한 해양보호구역은 정확히 무엇인지 알아보세요!

참치어업의 모든 것: 어업방식

Feature Story | 2012-09-17 at 17:18

우리가 몰랐던 참치어업의 모든 것! 시리즈 1편으로 어업방식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그동안 참치가 어떻게 잡히고 있는지 몰랐던 분은 주목해주세요. 지속가능한 방법은 채낚기뿐, 대부분의 참치가 파괴적인 방법으로 잡히고 있답니다.

활동가 이야기: 피지에서 온 봉사자가 한국의 동원에게

Feature Story | 2012-09-17 at 16:24

제 고향인 피지에서는 생선이 주요 식량일뿐 아니라 어업이 생계수단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많은 어획이 한국과 같이 먼 곳에서 오는 어선들에 의해 이루어지고 그들은 태평양을 남획으로 파괴시키고 있습니다.

[바다수호대] 부산 봉사자 이야기 하나

Feature Story | 2012-09-12 at 18:00

바다수호대투어가 시작된 첫날, 그린피스 에스페란자 호로 모여든 봉사자분들. 그 어느때보다 많은 분들이 전국 각지에서 바다를 사랑하는 한 마음으로 모였습니다. 좋지 않은 날씨 탓에 시행착오도 겪었지만 같은 뜻을 품은 다양한 사람들과 한 자리에서 보낸 시간만으로도 즐거웠다는 봉사자 분들의 이야기! 들어보실래요?

캠페이너의 목소리: 동원은 내일의 참치를 생각하라

Feature Story | 2012-09-11 at 16:16

지난 주, 보고서를 통해 한국의 참치통조림 순위를 발표한 이후 그린피스는 오늘 또다른 액션을 보여주었습니다. 활동가들은 서울 양재동의 동원 본사를 올라 커다란 물고기 뼈가 걸린 그물을 펼쳤고, 배너를 통해 “동원, 참치 싹쓸이 한국대표” 라는 메세지를 전했습니다. 홍콩, 대만, 피지 등 각기 다른 국가에서 온 활동가들은 이 액션을 위해 한 자리에 모였습니다. 바다를 사랑하는 마음 하나만을 가지고 말입니다.

36 - 4045 개의 결과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