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탄 사용 줄이기

석탄은 전 세계적으로 화석 연료에서 배출되는 이산화탄소 배출량의 44%를 차지합니다. 이산화탄소 배출량 7위의 오명을 쓴 한국은 계속해서 석탄화력발전소를 늘려갈 계획입니다. 기후변화를 비롯, 대기와 토양, 수질 오염 등 환경 파괴는 물론이고, 유해물질 배출로 시민의 건강에도 심각한 피해를 주는 석탄 사용을 줄여야 합니다.

영흥석탄화력발전소

석탄은 전 세계 전력 생산의 41%를 차지하는 주요 에너지원입니다. 한국에서도 전체 발전량의 39%(2014년 기준)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구시대적 화석 연료인 석탄은 기후변화에도 심각한 영향을 끼칠 뿐 아니라 환경 오염과 건강상의 피해를 야기합니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유해성을 강조하고 있는 초미세먼지 발생도 석탄화력발전소의 어두운 면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예입니다.

전 세계적으로 이상기후와 예고 없는 자연재해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세계는 급격히 진행되는 기후변화에 대비하고자 온실가스 감축에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가장 많은 미국과 중국은 이 같은 상황을 타개하고자 석탄화력발전소를 줄여가는 정책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습니다.

반면, 한국은 현재 석탄화력발전소 53기를 가동하는 것도 모자라 2021년까지 24기를 추가 건설할 계획입니다. 현재 계획대로라면 2021년 한국은 총 77기의 석탄화력발전소를 운영하게 되는 것 입니다. 이는 2015년 현재에 비해 2배(발전설비용량기준)에 달하는 양으로, 탄소배출량 증가와 환경오염은 더욱 가속화할 것입니다.

그린피스는 전 세계적으로 석탄화력발전소를 비롯한 석탄 사용을 줄여가자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중국에서는 그린피스가 석탄으로 인한 대기오염 문제를 꾸준히 제기한 결과, 석탄 소비의 44%를 차지하는 12개 지역에서 석탄 소비감축을 약속하는 쾌거를 이뤄냈습니다. 이제는 한국이 적극적으로 나설 차례입니다.

 

 

새로운 소식

 

지구를 구하고 싶은 당신이 꼭 알아야할 글로벌 브랜드들의 친환경 성적표

Feature Story | 2017-10-17 at 13:10

그린피스는 전 세계 17개의 글로벌 IT기업들이 그들의 환경 영향을 줄이기 위해 어떤 활동들을 하고 있는지 분석했습니다. 에너지, 자원, 화학물질 분야에서는 과연 얼마나 글로벌 기업답게 행동하고 있을까요?

새까만 거짓말에 속지 마세요!

Feature Story | 2017-09-27 at 10:10

피노키오는 어떤 거짓말을 했기에 코가 길어졌을까요? 바로 석탄발전회사가 “친환경”이라는 새까만 거짓말을 했기 때문이에요. 이제 가짜 “친환경”에 속지말고 진짜 “친환경" 에너지, 재생가능에너지 하세요!

내 세금이 날 병들게 한다?

Feature Story | 2017-08-21 at 16:00

최근 복지와 증세 논의가 뜨겁게 불붙었습니다. 만약 세금을 더 내지 않고도 더 나은 복지가 실현된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유럽 건강환경연합(HEAL)이 보고서를 통해 간단한 해결책을 제시했습니다. 화석연료에 대한 보조금을 없애고, 그 재원을 재생가능에너지에 투자하는 것만으로도 복지를 크게 향상시킬 수 있다고 전망합니다.

기후변화로 인한 장마 피해, 책임은 누가 져야 할까?

Feature Story | 2017-08-02 at 15:30

변덕스러운 날씨 때문에 우산을 챙길지 말지 고민하신 적 있나요? 예측이 어려울 정도로 날씨가 자주 변하는 이유는 다름 아닌 지구온난화에 따른 기후변화 때문입니다. 지구온난화를 일으키는 원인은 온실가스 배출이고요, 여기에 석탄발전소가 큰 몫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아이러니하게도 석탄발전소로 인한 이윤은 기업이 챙기고 피해를 짊어지는 건 국민입니다.

기후변화와 경제, G20 의 두 마리 토끼를 잡는 법

Feature Story | 2017-07-13 at 16:29

2017 독일 함부르크 G20 정상회담에서 미국을 제외한 나머지 G19 정상들은 파리기후협정 온실가스 저감 책임을 다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온실가스의 주범인 석탄에서 벗어나지 않으면 기후변화를 막을 수 없습니다. 지금은 문재인 정부의 ‘에너지 대전환’ 정책을 충실히 이행해서, ‘기후변화 악당’의 오명을 씻고 국가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절호의 기회입니다.

1 - 573 개의 결과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