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페인 소식

Greenpeace Korea | 그린피스

참여하기

최신소식
5분

글로벌 그린 뉴스 "2024년을 여는 지구를 위한 변화"

글: 그린피스 서울사무소
팔라우 공화국의 풀로 안나섬. 이 섬에는 농업과 어업으로 생계를 이어가는 약 12명의 주민들이 살고 있습니다.

UN해양조약을 공식 비준한 최초의 국가가 된 팔라우

지난 1월, 팔라우는 UN해양조약을 전세계 최초로 공식 비준하며 해양보호에 앞장서는 리더십을 보여주었습니다.

팔라우는 이미 태평양 심해 채굴을 반대하는 데 앞장서며 해양보호에 대해 강력한 목소리를 내고 있습니다.

글로벌 해양조약은 2030년까지 공해의 30% 이상을 보호구역으로 지정하는 법적 토대를 마련하는 귀중한 기회입니다. 이 조약이 발효되기 위해서는 최소 60개국에 비준에 동참해야 하는데요, 팔라우가 첫 번째로 중요한 걸음을 내딛은 것입니다.

그린피스는 글로벌 해양조약이 공식 발효되어 더 많은 해양보호구역을 만들 수 있도록, 각국 정부에 비준에 동참할 것을 요구하는 캠페인을 펼치고 있습니다.

영국의 배우이자 그린피스 액티비스트 엠마 톰슨이 유럽엽합의 화석연료 광고 및 후원을 금지하는 유럽 시민 이니셔티브(ECI)를 지지하기 위해 그린워싱 반대 배너를 들고 있습니다.

쉘의 그린워싱을 밝혀내다!

그린피스 캐나다는 2년에 걸쳐 석유기업 쉘의 '탄소 중립 드라이브' 광고가 잘못된 정보를 퍼뜨리고 있음을 알리고 캐나다 경쟁국에 문제를 제기했습니다. 쉘은 2020년 광고에서 탄소 상쇄 활동을 통해 "연료의 생산부터 사용까지 모든 탄소 배출량을 커버할 수 있다"고 주장하며 자신들의 화석연료 제품을 사라고 홍보했습니다. (탄소 상쇄는 기업이나 조직이 직접 온실가스를 감축하지 않고 외부 사업을 통해 감축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쉘이 화석 연료로 인한 배출량을 전적으로 상쇄할 수 있다는 증거가 부족하고, 막상 탄소 상쇄 계획에도 주요한 결함이 있었습니다. 이에 그린피스는 광고의 진실성에 대한 의문을 제기하며 방송통신위원회에 민원을 제기했습니다. 쉘은 현재 나무심기와 같은 이니셔티브에 의존해 탄소 배출을 상쇄하고 있는데요. 탄소 상쇄에 막대한 투자를 하려던 초기 계획도 조용히 철회했습니다.   

캐나다 경쟁국은 작년 12월 광고에 대한 조사를 실시했는데요, 쉘이 캐나다 웹사이트와 앱에서 '탄소 중립 드라이브' 관련 모든 내용을 삭제했기 때문에 조사를 중단했다고 그린피스에 알렸습니다. 

결국 그린피스가 클레임을 제기한 지 2년만에, 쉘은 캐나다에서 탄소 중립 드라이브 광고를 중단한 것입니다!

그린피스 캐나다의 셰인 모팻 캠페이너는 다음과 같이 전합니다. 

"이번 결과는 기업의 탄소 상쇄는 물론 그린워싱과의 싸움에서 거둔 큰 승리입니다. 하지만, 쉘은 대중에게 자신들이 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고 있는지 투명하게 공개해야 할 책임이 있습니다. 이 거짓 광고를 통해 지난 수년동안 쉘은 사람들이 자신들의 제품을 구매하도록 속여왔습니다. 기업의 그린워싱이 증가하고 있는데요, 그만큼 환경에 유해한 제품을 홍보해 대중을 오도하는 쉘과 같은 기업에게 훨씬 더 많은 책임이 필요합니다."

2022년, 그린피스 벨기에의 액티비스트들이 브뤼셀20km에서 화석연료 기업인 토탈에너지의 후원을 거부할 것을 촉구하는 비폭력직접행동을 진행했습니다.

화석연료와 작별한 브뤼셀 20km 마라톤

벨기에 브뤼셀에서 개최되는 브리쉘 20km 마라톤은 매년 수만 명의 주자들이 참가하는 인기 행사입니다. 프랑스계 화석연료 기업인 토탈에너지는 2004년부터 브뤼셀 20km대회를 후원하는 주요 후원자 중 하나로,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대회의 긍정적 이미지로 이익을 얻어왔습니다. 토털에너지가 생산한 에너지 대부분은 여전히 화석연료에서 나왔으며, 새로운 가스 및 석유 프로젝트에 지속해서 막대한 투자를 하고 있습니다. 

그린피스는 지난 2년 동안 마라톤을 사랑하는 수많은 시민들과 함께, 환경을 파괴하고 기후위기에 막대한 기여를 하는 화석연료 기업과의 파트너십을 끝낼 것을 요구해 왔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지난 2월, 브뤼셀 20km는 토털에너지와의 파트너십을 종료했습니다. 그린피스와 함께 캠페인에 동참한 국제앰네스티 벨기에지부의 카린 티보는 "20km 대회의 결정이 다른 문화 및 스포츠 행사로 이어지기를 바랍니다"라고 전했습니다.

그린피스는 기업의 그린워싱 활동을 감시하고, 가짜 친환경 대신 지구를 위한 진정한 변화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계속해서 노력하겠습니다.

 

그린피스가 더 큰 변화를 만들 수 있도록 후원을 통해 지원해 주세요!  글로벌 환경단체 그린피스는 캠페인의 독립성을 지키기 위해 그 어느 정부나 기업의 후원도 받지 않고, 오직 시민들의 후원만으로 운영됩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