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와 에너지

기후변화는 이미 인류와 생태계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녹아내리는 빙하와 영구동토층, 무너지는 북극의 얼음, 죽어가는 산호초, 높아지는 해수면, 변화하는 생태계, 치명적인 더위에서 우리는 기후변화의 현실을 볼 수 있습니다.

핵, 석탄 및 석유와 같이 치명적이고 불결하며 위험한 에너지와 청정하고 재생가능한 에너지 사이에서 선택해야 한다면 여러분은 무엇을 선택하시겠습니까? 현명하게 이용되는 재생가능에너지는 우리의 필요에 부응할 수 있습니다. 그것은 피폭의 위험이 없고, 핵폐기물도 나오지 않으며, 원유유출에 의한 해양오염이 없고, 기후변화도 유발하지 않는, 우리가 신뢰할 수 있는 에너지입니다. 우리는 100% 재생가능 에너지로 움직이는 세계를 만들 수 있습니다. 그린피스가 한국에서 그와 같은 변화를 만드는데 동참하시겠습니까?

기후변화는 인류가 이제까지 직면했던 환경 문제 중 최대의 환경위협이자 도전입니다. 기후변화는 화석연료를 태우고 오래된 숲과 이탄지(습지 등에서 식물유해가 퇴적된 토지, 이산화탄소 저장고라 여겨짐)를 파괴할 때 배출되는 온실가스의 축적으로 인해 야기되었습니다.

기후변화: 현재의 지구 온난화는 이전의 온난기를 야기한 자연스러운 현상이라고는 설명할 수 없습니다. 절대다수의 기후변화 과학자들은 최근 인류가 경험하고 있는 전지구적 기온상승이 인류의 활동때문이라는 사실에 모두 동의하고 있습니다.

석탄사용: 석탄을 사용하는 화력발전소는 인류가 만들어내는 이산화탄소 배출의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이는 우리 기후가 직면하고 있는 최대의 단일 위협요소가 석탄이라는 말입니다. 총 이산화탄소 배출의 1/3이 석탄을 연소하는 데서 나옵니다. 석탄은 전세계 발전량의 약 40%를 생산하고 있으며 만약 산업발전이 현재의 속도로 진행된다면 향후 100년 안에 수백개의 새로운 화력발전소가 세워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답이없는: 핵산업계의 홍보에도 불구하고 온실가스 배출을 의미 있는 수준으로 떨어뜨리기 위해 원자력발전소를 더 많이 건설하는 것은 수조원의 비용과 수만톤의 치명적인 고준위 핵폐기물 발생을 의미합니다. 뿐만 아니라 이는 핵무기를 만들 수 있는 원료가 폭넓게 확산되는데 기여하는 것이며 더 나아가 핵 사고의 위험을 야기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아마도 가장 중요한 문제는 청정에너지라는 해결책의 실현을 저지시킨다는 점일 것입니다.

남벌: 남벌로 인한 산림의 전용은 기후변화를 야기하는 또 다른 주요 원인입니다. 오래된 숲과 이탄지는 수 세기에 걸쳐 엄청난 양의 이산화탄소를 축적해왔습니다. 이와 같은 숲과 이탄지의 파괴는 이들이 지니고 있었던 이산화탄소를 대기중으로 방출하게 합니다. 이것이 바로 그린피스가 남벌 종식 캠페인을 펼치는 이유입니다. 그린피스는 기후변화를 막기 위해 인도네시아(Indonesia), 콩고(Congo), 아마존(Amazon)에 있는 오래된 숲의 남벌을 종식시키려 활동합니다.

지저분한자료: 효과적인 기후변화 협상을 위한 정부의 진전이 오랫동안 부재한 상태에서 기업의 역할이 점점 더 중요해지고 있습니다. IT는 전세계가 번창하고 있는 클린에너지경제로 이행하는 것을 돕는 특별한 위치에 있습니다. 그린피스의 'Cool IT Challenge' 캠페인은 IT 기업들에게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기업과 기후변화의 상호이해관계 속에서 기업이 중요한 정책전환을 이루어내도록 촉구하고 있습니다.

재생가능에너지, 에너지 효율성, 그리고 환경적으로 건전한 새로운 기술들은 이미 존재합니다. 그린피스는 지구에 무해하고 인류번영을 돕는 기후 해결책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린피스의 활동

그린피스는 한국이 석탄 및 핵과 같이 불결하고 위험한 에너지의 사용을 중단하고 국내 에너지 수요를 맞추면서 재생가능 에너지와 에너지 효율성을 증진시킬 전환을 이룩하도록, 그리하여 실질적이고 지속가능한 해결책을 취할 수 있도록 돕는 캠페인을 벌이고 있습니다. 또한 그린피스는 국제기후변화협상에서 한국정부의 역할도 모니터링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소식

 

중국의 3중고: 대기, 수자원 그리고 기후 문제로 중국 석탄 붐이 막을 내리다.

Blog entry by Li Shuo & Kaisa Kosonen | 2014-04-18

지난 주, 베이징의 대기오염 수준이 또 다시 기준치를 훌쩍 뛰어넘었습니다. 중국의 세계 최대 석탄회사는 수자원 전략을 변경하라는 요구를 받고 있고, UN의 기후변화 대응 행동 조사패널은 이산화탄소 오염도가 지난 10년 동안 급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같은 상황은 중국의 지칠 줄 모르는 석탄 수요로 인해 벌어진 일입니다. 중국의 석탄 소비량은 세계 소비량의 절반을 차지하고 있고, 중국은 세계 10대 에너지 소비국...

녹색 인터넷을 향한 9가지 성공사례

Blog entry by Brian Johnson | 2014-04-07

'클라우드(Cloud)’라는 용어로 잘 알려진 데이터센터. 이곳에 우리는 사진, 음악, 이메일은 물론이고, 즐겨 찾는 유명 웹사이트와 앱을 저장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 데이터센터를 유지하는데 엄청난 전기가 든다는 사실을 알고 계신가요? 그린피스는 이미 4년 전부터 관련 IT 기업들에 데이터센터 유지에 필요한 전기를 청정에너지로 생산해 운영하라고 요구해왔습니다. 친환경적인 온라인이 친환경적인 오프라인과...

IPCC 보고서: 기후변화에 대한 10가지 사실들

Blog entry by 그린피스 서울사무소 | 2014-04-03 1 comment

기후변화는 지구와 우리, 미래에 어떤 영향을 끼칠까요? 세계에서 가장 저명한 기후변화 연구자들이 모인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간 협의체(Intergovernmental Pannel on Climate Change, IPCC)는 최근 2천 페이지가 넘는 보고서에서 커피 원두, 여행부터 내전 가능성에 이르기까지 그 영향을 다양하고 상세하게 언급하고 있습니다. 중요한 내용은 아래와 같습니다. 1. 기후변화는 지금...

[캠페이너의 목소리] 재생가능에너지 올림픽이 열린다면 한국은 몇 위일까?

Feature Story | 2014-03-19 at 10:45

중국은 2012년 풍력설치용량에서 세계 2위, 누적설치 용량은 1위로 단연 돋보입니다. 일본 역시 2011년 후쿠시마 원전참사 이후 태양광 산업에 집중적으로 투자해 세계 2위인 미국시장을 곧 따라잡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재생가능에너지의 장미빛 미래, 한국은 어디쯤에 있을까요?

후쿠시마 사고가 한국에서 일어난다면?

Feature Story | 2014-03-11 at 16:13

한국은 원전사고 발생 시 손해배상에 관한 사항을 원자력손해배상법에 규정해 놓고 있습니다. 법의 목적이 ‘피해자를 보호’할 뿐만 아니라 ‘원자력사업의 건전한 발전에 기여함’이라고 규정되어 있듯이 한국에서 대형 원전사고가 발생하면 국민들이 고스란히 그 피해를 감당하게 될 것입니다.

1 - 5113 개의 결과

카테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