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피스는 지구의 목소리를 대신합니다.

우리는 지금 해결책, 변화, 그리고 긍정적인 행동이 필요합니다. 그린피스는 독립적인 비영리 글로벌캠페인 단체로 환경보호와 평화증진을 위해 일하며 비폭력적이고 독창적인 직접행동을 통하여 긍정적인 변화를 추구합니다.

새로운 소식

 

누더기 원전 한빛3,4호기 정지한다고 석기시대로 돌아가진 않습니다

Feature Story | 2015-01-15 at 15:50

그린피스가 현재 진행 중인 “누더기 원전 그만!” 캠페인에 보내 주시는 여러분의 성원에 감사 드립니다. 지난 12월 초 캠페인이 시작된 이후 1월 15일 현재까지 5천 명이 넘는 분들이 서명에 동참해 주시는 등 반응이 뜨겁습니다. 그러다보니 다양한 질문과 반론들도 많이 나오는데요, 가장 첨예한 질문 ‘BEST 6’를 아래와 같이 추려 보았습니다.

유전자 변형 작물이 사라지고 있는 유럽

Blog entry by 루이스 페레이림(Luís Ferreirim) | 2015-01-14

2014년은 유럽의 유전자 변형 작물(GMO) 업계에 그다지 쉬운 해가 아니었습니다. 유럽에서 유전자 변형 작물을 재배하는데 사용된 경지는 지난해에 더욱 줄었습니다. 현재 유럽 농경지의 0.1% 정도가 유전자 변형 작물을 생산하는데 사용되고 있습니다. 유전자 변형 작물의 종류도 줄었습니다. 유럽 재판소가 BASF사의 유전자 변형 감자 생산 허가를 취소한 이래, 유럽에서 허가된 유전자 변형 작물은 옥수수 내에서...

우리는 샤를리다

Blog entry by 쟝 프랑수아 줄리아드 | 2015-01-12

그린피스는 지난 8일, 프랑스 파리에서 일어난 주간지 샤를리 엡도(Charlie Hebdo)에 대한 악랄한 공격의 피해자들과 가족들에게 깊은 애도를 표합니다. 샤를리 엡도의 만평 작가들은 민주주의와 언론의 자유와 같은 근본적인 자유권에 대해 열렬히 지지했습니다. 이러한 가치들은 우리의 일부입니다. 프랑스 밖에 살고 있는 몇몇은 이 만평 작가들이 오랫동안 환경 보호를 지지한 사람들임을 아마 알고 있을 것입니다. 몇...

까도, 까도 스캔들이 나오는 양파 같은 한국의 원양산업

Feature Story | 2015-01-09 at 16:00

지난 화요일(1월 6일) 공포된 원양산업발전법 일부개정법률안은 한국을 불법어업(IUU: 불법·비보고·비규제)국으로부터 구제하기 위한 조치라고 볼 수 있다. 2013년에 한국이 미국 그리고 유럽연합에 의해 IUU 지정 경고를 받지 않았다면 과연 정부와 업계는 원양산업발전법을 법개정이라는 도마 위에 올렸을까? 결과적으로는, 그리고 표면적으로는 금번 개정된 법안은 원양산업의 기조에 큰 변화를 가져왔다. 부산에 조업감시센터(FMC)를 세우고...

중국의 대기오염

Blog entry by 서우민 | 2015-01-09

중국의 대기오염을 일으키는 주원인은 석탄입니다. 그린피스 동아시아 지부의 후원 하에 진행된 리즈대학교(University of Leeds)의 연구에 따르면, 베이징-톈진-허베이 지역에 ‘초미세먼지(PM2.5: 미세먼지 입자가 2.5µm 이하)’가 확인되었으며 대기에 떠도는 초미세먼지 양은 지난 2010년 한 해에만 1천만 톤이 넘었습니다. 또한, 이 연구는 대기오염의 대부분이 특정 가스들이 대기에 흘러 미립자로 변할...

멀리 가려면 함께 가야: 그린피스, 원양산업발전법 개정안의 과제 제시

Press release | 2015-01-08 at 14:30

법안과 정책에는 사각지대가 존재하기 마련이다. 그래서 집행이 더 중요한 것이고 또 그 과정에 정부, 업계 그리고 NGO가 각자 영역에서 고유 감시망을 통해 법 이행을 철저히 하고 산업의 체질을 강화해야 하는 것이다. 그린피스는 한국 원양어업의 직접적인 이해관계자로서 업계 그리고 당국과 함께 개정안의 이행을 지켜보며 오랜 산고 끝에 공포된 법의 철저한 집행을 위한 캠페인을 지속할 예정이다.

결국엔 아름다움이 우리를 구원할거야

Feature Story | 2015-01-06 at 17:55

한국의 원전 상황은 어느 원전 운영국보다 특수하다. 세계 최고의 원전 밀집도에 과도하게 높은 원전 이용률. 끊임없이 터져 나오는 원전 비리와 사고는 안전 문화의 부재를 증명하고 있다. 이 땅에서 끔찍한 원전 악몽을 종식시키는 유일한 방법은 탈핵이다. 부실 재료의 위험성을 알고 있으면서도, 이미 관련된 사고가 발생하는데도, 땜질로 누더기 원전을 양산하고 있는 현재 상황이 계속돼서는 안 된다.

22 - 28475 개의 결과